공항(인천) 도착 후 외가댁에 가서 인사를 드리고...
그 다음 날, 무려 4군데의 병원을 다녀왔습니다.

앞으로의 일정이라면, 12월 31일은 종합검진. 1월 9일/17일 수술 예약/예정이 되었습니다.
이래저래 종합검진에서 몇 항목이나 "정상"으로 나올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한
내기를 혼자 하고 있습니다. (;;)
[...실은 제가 필요없다는 항목은 검사조차 안..할거니까요, 이래저래 98-100%..정도?!]

여튼. 그래서 집에 도착한 것은 한국에 입국후 거의 28시간이 지나서였습니다.
처음이였거든요. 그래서 왠지 두근두근.

그 동안 3시에 제가 살았던(?)집들은 거의 다 공개했으니 이번에도!!
-랄까. 실은 너무 좋아서 나가고 싶은 맘이 생기질 않아요.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말-제 취향인 욕실. 이랄까나 - 천장까지 5m즈음 되는 것 같아요 =_=
거울이 특이하게 설치되어 있어서, 욕조에서 고개를 들면 보인다랄까.
거기다 조명도 제 취향(;)이고 사각의 세면대도 =_= (좋아요 >_<)
마미 사랑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말로 제 취향인 조명들. 헌데, 마미의 말씀으로는, 전기를 얼마 켜지도 않아도 전기세가 20만원이나 나온다고...
=_=

아..아껴..쓰고 있어요.
저 나선형 계단은 3시의 쥔장. 바로 제가 서식(?)중인 곳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생긴 계단...을 올라가면 역시 제가 좋아하는 은은한 조명이 비춰주시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손잡이를 잡고 올라가요.
(계단에서 넘어지기 1인자인 탓에, 늘. 꼭. 잡고 다닙니다-! 그래서 튼튼한 녀석으로 주문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단 끝에 다다르면 이런 모습이 보입니다.
오른쪽 문을 들어가면 제 서재. 왼쪽문은 집의 이런저런(;;)것들을 넣어놓은 스토리지(storage room)이고.
바로 보이는 것은 제 방!입니다. 그리고 안쪽의 또 하나의 문은 워킨클로젯.이에요.

아, 저 슬라이딩 도어를 꽉-닫으면 90%정도의 방음장치가 되어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주 살짝 더 들여다 보면. 제일 먼저 벽에 걸려있는 것은 집안 내/외 인터콤 + 경비회사 부르는 기계;;
그리고 온도 조절기 - 조명 스위치.

빼꼼.히 보이는 것은 거실에 있었으나 쫓겨난 60인치의 몸매를 자랑해주시는...TV.
스피커는 아랫층 파브녀석들의 부속품(?). 헌데, 노래방기계를 제 방에 설치해놓아서 .. 이쪽으로 (쿨럭)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자는 방.입니다 =_= 제... 물건들이 전시되어 있어야 하나, 일단은 제가 없었으므로(^^) 파파의 것들.
주로 골프관련-홀인원 트로피/알바트로스 트로피와 각종 여행지에서의 사진+소장품들.
(아직까지도 짐을 다 안풀었기 때문에...; 그러고보니, 이제는 왼쪽 칸들은 제 향수병들로 꽉 채워져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침대를 쓰지 않기로 했어요! (랄까) 그러니까 태어나서 적어도 제가 기억하는 동안은 늘 침대를 써왔거든요.
그런데 왠지 이불.에서 자보고 싶었어요! - 해서 도착하기 전 마미한테 말씀드렸더니,
할마마마가 어찌 아시고는 제가 좋아하는 "부들부들+보들보들" 실크로 이불을 지어주셨어요.
우훗훗.

솔직히 여전히 익숙해 지는 중이지만, 좋아요 >_<
아, 그리고 커튼은 아득한 잠자리를 위해서, 빛을 100% 차단해주시는 홍철이네서 본듯한 와인빛커튼.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서재.
아직...아직, 책정리가 끝나지 않아서 - 박스3개의 분량은 뜯지도 않아서- 조금은 빈듯한데,
생각해보면 박스 1개 안에 들어가있는 책들은 들어가도 그 이상은 안들어갈 것 같아서,
아랫층 서재에 또 제 책들을 침범해 놓아야 하나 고민중입니다.

+
제 짐-_-푸는 것을 도와주실 분 역시 환영합니다 >_<
(이틀째 ... 안..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 집 사진을 보신 분은... 기억하실지도 모르겠지만, 그 소파입니다.
=_= 꺄아아악

최고로 좋아요! - 그러니까 한국에 꼭 가져가야 한다고 제가 난리를 피웠던... 그 녀석.
그러니까 원래 세팅은 이런식이 아니지만, 그냥 벽쪽으로 주르륵-해놓았고요.
저는 뒤로 눕는건 좋아하지 않아서 저 펴져있는 2개 녀석보다, 오른쪽의 3칸짜리 녀석위에서 뒹굴고 지냅니다.
-3칸녀석들의 아래엔, 킹 사이즈 베드가 숨어있어요. 사진에서는 어마어마한 크키가 느껴지지 않지만,
1m71cm인 제가 누워서 자도(이 상태에서) 전혀 불편하지 않은 최홍만급 사이즈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좋아하는 조명세팅.
=_= 벽 사이사이에서 나와요.랄까. 겔러리-같은 분위기가 나는 "따뜻한"조명들이 좋아요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대망의 - 제가 가장 좋아하는 "조명"은 바로 위의 녀석.
벽-뒤에서 비춰지는 조명 탓에, "후광"이 비춘다라는 것을 보여주고 계십니다.
-실은 청소도 안했는데 왜 자꾸 사진찍고 그래!-라는 마미의 말씀을 상콤하게 못..들은척하고 (쿨럭)
-솔직히 이 정도면 제게는 너무 깨끗한 상태라서

뭐, 그 외의 곳들도 많긴 하지만 - 마마방의 "풍경"이라던가.
아무래도 제 공간이 아닌 탓에 프라이버시를 위해서(응?!) 공개..하지 못...합니다.
-그러고보니 아랫층 서재는 찍을 수 있는데 깜빡... 그리고 다이닝룸도 안..찍었고...-

...

뭐 나중은. 기억나면(;) 언.젠.가.



일단- 그래서.
이제부터 제가 8개월 이상(!) 생활할 공간입니다.

왠지 새로운 "시작"이라는 단어가 너무나도 잘 어울리는 공간이라서,
-혹은 그저 제 맘에 너무나도 드는 공간이라서- 아주 굴러다니고 있어요.
단점이라면, 집에서 나가기를 싫어한다는 점?
싱긋.




집에 돌아와서 너무나도 행복한 이영.이 였습니다 =_=
미국에서의 마지막 며칠과 도착해서의 하루동안 일어난 일들이 너무나도 많아서,
여전히 그 후유증으로 비틀비틀하고 있지만 곧 나아지겠죠.

그 이야기들은 차차 하기로 하고.
도착하자 마자 태안바다에 가서 기름제거작업을 하기로 했는데,
"그 전에 니 건강부터 좀 어떻게 해주시지!"라는 조언을 듣고 일단 몸을 고치고 난 후에(;) 가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헌옷은 계속해서 모으고 있어요. >_<

어차피 한달, 두달이 지난다고 해서 복구작업이 모두 이뤄질 일도 아니니까.
영어할 수 있는 분이 필요하다고 하는데, 입원전까지 이쪽(서울)에서 도울수 있는 일은 할려고요.

에니하우,


한국으로의-귀국-인사 올립니다. 꾸벅.
(^^)(__)(^^)(__)



앞으로의 한국생활(-!) 화이팅! 입니다.

  1. 라미 2007.12.29 12:42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오카에리나사이//
    언니 집 너어어어무 이뻐요 >_<;)//
    소파에 반해버린 1人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07.12.30 12:05 신고  링크  수정/삭제

      ただいま.
      -역시 소파에 (^^) 미국 소파, 역시 뭔가.
      덩치가 좋잖아요, 라서 좋다고나 할까.
      너무 커서 집에 다 들어가기나 할것인가 고민했는데.
      그래도 들어올수 있어서 다행 ^^

      언제 놀러와요 ^^

  2. Favicon of http://boxofchocolate.tistory.com BlogIcon 미나 2007.12.29 14:42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와우~ 집 너무 이뻐요~ >_<
    휴. 강아지 한마리가 뛰놀고있는 제집을 보니..ㅡㅡ;; 흠.. ㅋㅋ
    언니 가기전에 찍은 사진들은 언제 볼수있는거에요~ ?
    아. 저 티비뒤에서 나오는 조명 너무 좋아요 ㅎㅎ
    천장에서 나오는 빛도~ ㅎㅎㅎ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07.12.30 12:07 신고  링크  수정/삭제

      그래도 미나 아파트는, 내 아파트보다 훨씬 더 컸잖아!
      -랄까나 (^^)

      솔직히, 내 집.이 아닌 곳에는 애착이 없는탓에,
      상관하지 않았지만. 여튼, 그 강아지때문에 좀 많이
      힘들어 보이긴 했어요.

      아, 가기 전에 찍은 사진들 (;)
      에디팅을 해야하는데 말이죠. (우어-)

      ... 뭔가 병원 순례; 해 주시느라고 -
      (보니까 300장이 넘더라고) 못했는데,
      오늘 중으로 할게요 (내일은 병원에 또 가 있을듯 싶으니)

  3. Favicon of http://keiruss.tistory.com BlogIcon 케이루스 2007.12.29 19:46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돌아오셨군요..
    집이 참 대단합니다. (...);
    꿈의 집이군요 꿈의 집 ㅋㅋ;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07.12.30 12:07 신고  링크  수정/삭제

      에.. 대단(;)이라 ^^
      공사해주신 분들(;)이 대단...하신듯 싶긴 해요.
      너무 예쁘게 잘 해주셔서 말이죠.

      ^-^

  4. Favicon of http://letitrain.co.kr BlogIcon 렌렌 2007.12.29 21:35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와우,
    집이 넘 깔끔하고 좋으네요!
    더럽히기 무섭겠어요;;; ㅎㅎ
    앞으로 계속 한국에 계시는 건가요? :)
    한번 기회되면 뵈요!!!
    무튼, WELCOME TO KOREA !!!!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07.12.30 12:08 신고  링크  수정/삭제

      하하 =_= 안그래도, 더럽히기 무서운집인데.
      너무나도 더럽히고 있어서 혼나고 있다고나 할까요?
      (^^) 조금 긴장을 놓은 탓에 생각해보면,
      ... 많이.. 더럽히고 있어요 T_T

      음. 한국에는 - 꽤 있겠죠?
      그러게요, 날씨 따뜻해 지고 기회가 되면 뵈요 :)
      (따라하는거 아녜요 >_<;)

  5. Favicon of http://hesitate.co.kr BlogIcon MAKI 2007.12.30 15:32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아, 왔구나... << 하고 순간 혼잣말했네.
    집 밖으로 나가지 못하는데도 "봐야 하는데??!" << 하는 이 기분..
    (누가 만나준다고.....................ㄷㄷㄷㄷㄷ)

    모쪼록, 무슨 수술이 있는 모양...
    대화한지가 삼억년이 넘은 것 같애서 ㅠ_ㅠ
    잘 지내고 계신가요? ㄷㄷㄷ..

    -_ㅜ 엉엉..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07.12.31 13:35 신고  링크  수정/삭제

      응. 타다이마 - :)
      헌데 솔직히 어느 쪽으로 "돌아왔다"라고 하는것이
      애매모호해지긴 했어. (웃음) 봐야 하는데.
      2월.초-쯤에 하자구요. 마키랑 나랑은 먼가?
      잘 모르겠네... ^^

      만나....주지! (웃음)

      응. 오늘 종합검진 받으러 다녀왔고.
      악몽같은 내시경 또 받았고 (덕분에 아프고)
      9일 17일 수술이니까, 회복..하는 데 시간도 있어야 할테고 뭐. 2월 초로 ^^ 꼭 봐요. 그때는.

  6. Favicon of http://negu.org BlogIcon 네구 2007.12.31 13:08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한국입국후 28시간 뒤에 집으로 들어가시다니;; 힘드셨겠어요ㅋ

    화장실이 특이해서 참 좋아뵈네요 ^^ㅋ
    전에 살던집이 조명이 약간은 많은집이었는데 할아버지가 전기세 많이 나온다고
    켜지말라고 하셨던 생각이 나네요ㅎㅎ

    그나저나 "아무거나" 받은 번호치고는 그럭저럭 레어 번호인데요??
    7788에 이어 97에46이라니~ ㅎㅎ

    애니하우,
    한국의로의 귀국 경하드리옵니다^^ㅋ

    아무쪼록 2008년엔 검진&수술 없는 건강하고 행복한 한 해 보내시길~~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이영 2007.12.31 18:48 신고  링크  수정/삭제

      ^^ 뭔가 지친감은 있었지만, 괜찮았었는지도- :)
      화장실. 그죠? ^^ 기다란 거울이랑 - 천장에까지
      닿는 그런 구조가 너무 좋아요.

      ...확실히 전기세는 두렵...습니다.
      20만원 =_=이라니, 여름때처럼(여름은 에어컨님..의
      포스.때문에 이렇다. 하지 못하지만)도 아니고...
      무려 겨.울.인데!!!!

      그래요? 하지만. 그.럭.저.럭. 레어 번호죠 =_=후후
      쿡쿡.
      뭔가 나쁘진..않은 것 같은데 본인이 본인 번호를
      못..외우고 있다는 사실.

      역시.
      감사합니다 :)
      경하...라고 하실 것..까지야 >_<

      ... 2008년엔 검진+수술없는 건강하고 행복한 한해.
      하셨는데, 1월 7일 검사결과 9일 수술 17일 수술.
      하하하 - 2월부터.라고 말을 바꿔야 할듯 >_<

      꺄울.

  7. Favicon of http://daegul.tistory.com BlogIcon 데굴대굴 2008.01.02 13:52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오셨군요. 그나저나 짐 푸는 것만! 이라면 도와드릴 수 있습니다만, 정리는 직접!하셔야 합니다. (냐하하하하~)

    그나저나 이런 집 하나도 안부러워요. 저는 쪼끄마하고.... 마당에 멍멍이를 대량으로 키울 수 있는 집이 더... (엣? 밖에는 멍멍이 키우기가 된다고요? ㅠ.ㅠ)

    그래도 수술 잘 끝나니라 예상 됩니다. 역대 워낙 힘든거 잘 하셨으니까요. 결과가 좋을것 같은데.. 으음.. 저를 위한 한국에서의 살.인.적.인 스케줄은 언제 올려주실겁니까? 새해가 되었으니 스케줄을 쫙~ 올려주심이.. (이건 스케줄이 아니라 목표인가요? ^^)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08.01.02 17:59 신고  링크  수정/삭제

      데굴대굴님은 패스 (흥-)

      멍멍이 질색합니다.
      -직립보행.하는 것들, 그리고 IQ가 100 이상인 것들
      외에는 싫어합니다.
      (웃음) -헌데 조건 다 갖춰져도 "좋아하진" 않아요.
      랄까.

      수술. 잘 되겠죠 - 후에 먹는 약도 제가 다 -_-처방...하는데 (웃음)
      -살인 적인 스케쥴은, 이미 올렸으니까.

      ^^

  8. Favicon of http://blog.naver.com/jaymax00 BlogIcon 예쁜사갓 2008.03.05 23:39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아무리 바쁘게 산다고 해도 님(또는 린, 또는 이영)만큼은 못따라가는 예쁜사갓입니다.
    오랜만에 무심코 들렀더니 역시나 귀국소식이.(거기에 스윗트홈까지)

    건강한 모습 또 뵙길 기다립니다.
    자주는 아니지만 분명히 즐겨찾기 해두고 보러오곤 합니다.
    읽으면서 생각하게 하는 글들이 많아서요.

    티스토리로 가시는것같기도 한데, 따라갈 수 있으면 따라가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