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버튼을 눌러주세요)

                                ♬
Wouter Hamel의
Details

 Detail보다 Breezy를 먼저 올렸던 이유라면, 수요일, 화요일의 문제라기 보다는
 그 가사. 때문이였어요.

 그저 그의 절정의 달달한 목소리에 취해, 밝고 즐거운 리듬에 빠져들었을 땐
 가사를 놓치지 않는 제가 놓쳤었던 가사를... 어느 즐거운 오후에 헤드폰으로
 들려오던 말들에 어찌나 놀랐는지.

 한때 꽤유행했던? 반전드라마 수준을 너무 가볍게, 가뿐히 넘어주시는 가사에
 .... 그대, 참 쿨하구나. 라며 박수 짝짝. 

 달달한 가사들을 한글로 옮기고 싶어 시작했것만, .... 
 웃지못할 사실하나라면, 이런말들조차 이런 목소리로 들으니 달달한
 사랑노래 같다는 것 아닐까요? (저만 그리 들렸나요? 쿡)

 
 ...
 혹시나 저 처럼 가사보다는 그의 목소리에 취해 곡을 좋아하셨던 분이라면, 
 .... 더 이상 스크롤을 내리지 않으시는 쪽이 나을지도...




 a humdrum Tuesday morning, when nothing's any good..
 I try to to get to work but I can't get out of this mood
 a dreary Friday evening, my friends are all in town
 I plan to join them later but my blues' are still around

 don't wanna waste my time on crying...
 things that you say won't tear me down
 what can I do when you've been lying
 I can't be bothered by those memories

 spare me the sordid uncouth details
 the imgaeg is vivid in my mind
 I needn't fantasize the picture
 the love we had was ruined too soon

 you'd woo me with your love-song

 you'd tempt me with your eyes
 you'd send me reeling high above into orange colored skies,
 you'd play on your piano,
 you wrote me poetry with lovey-dovey metaphors
 all leadin' back to me

 don't wanna go back to the old days
 when love used to blind me everyday
 guess i was lost inside your love-maze
 but now the air is clear enough to see

 I was all dressed up with nowhere to go
 you had me from the start,  you had me from 'Hello-'
 but now I'm free to fly away into a brand new lovely day
 I'm leaving you behind...

 
spare me the grungy grimy details
 the image is lifelike as it is  I can see you and him before me,
 the love we had was rudely traded in.

 spare me the sordid uncouth details,
 the image is vivid in my mind
 I needn't fantasize the picture... the love we had was ruined
 oh, can't you see it's ruined
 the love we had was ruined too soon

 어느 날과 별 다를 것 없는 화요일 아침, 그 어느 것도 맘에 드는 것은 없고...
 일이나하러 가자고 힘을 내어보지만 좀처럼 이 우울함을 떨쳐내기가 힘들어.
 외로움으로 가득한 금요일의 밤, 친구들은 이미 타운에서 즐기고 있다는데-
 조금 후 그들과 만날것임에도 불구하고 이 외로움은 내 곁에서 떠나질 않는걸.

 더 이상 눈물을 흘리고 슬퍼하 것으로 내 아까운 시간들을 버리고 싶지 않아,
 이젠 그대의 말들로 상처도 받지 않을거야,
 너의 거짓말들에 내가 뭘 더 해야하는건데?
 난 더 이상 그런 기억들로 괴로워하지 않을거야.

 그런 들어봤자 기분만 안좋아질 디테일까지 말해주지 않아도 돼
 이미 과분할만큼 그려지는 걸,
 거기에 상상까지 더할 필요가 있겠어ㅡ
 우리의 사랑은 참 빨리도 끝이 난 듯해,

 넌 달콤한 사랑의 노래를 불러줬고,
 그 예쁜 눈으로 날 유혹했었지...
 오렌지빛 하늘에까지 닿게 끌어올려줬었어.
 그 피아노에 앉아 내게 연주를 들려주던,
 달달한 말들로 가득한 시를 읊어주던 너와
 이 모든 기억들이 날 그때로 이끌어...

 그 예전으로 돌아가고 싶지 않아, 
 사랑에 눈이 멀었던 나날들,
 너의 미로속에 길을 잃고 방황하던 날들로는...
 이제 다시 보이게 된 걸, 모든것을 말이야.

  옷을 멋지게 잘 차려입어봤어. 어디도 갈 곳이 있지는 않지만,
  처음부터 넌 내 마음을 모두 가져가 버렸었던것 같아,
  ... 안녕,을 말하던 그 때부터.
  하지만 이젠 난, 다시 사랑스러운 날들을 찾아 떠나갈거야... 널 남겨둔채.

 듣고싶지도 않은 그 지저분한 디테일들은 됐어,
 충분히 생생한걸. 너와 너의 그가 바로 눈앞에 보이는 것 처럼 말야,
 우리의 사랑은 그렇게 가치따윈 찾아볼수도 없는 것처럼 교환되어 버렸어.

  듣고싶지도 않은 그런 디테일은 됐어,
  이미 과분할만큼 그려지는 걸,
  거기에 상상까지 더할 필요가 있겠어ㅡ
  우리의 사랑은 이미 깨져버린걸... 이 모습이 네겐 보이지 않는거니?
  믿었던 우리의 사랑은 참 빨리도 끝이 나버렸어...
 




+

 영문 가사출처는 Melon의 가사에서, 허나 들으면서 틀리다고 생각한 부분은 transcribed by Rynn.A가 되겠고,
 한글이야... 제가 한것이지요. 옮김에 있어서 불만이 있으신 분이 계신다해도ㅡ 어쩌겠어요...
 제게 들리는 Wouter Hamel의 details인 것을. (훗)

후우.


  1. Favicon of http://daegul.tistory.com BlogIcon 데굴대굴 2010.08.18 15:46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기분이 꿀꿀할 때에는 뚫훍송을 들어보아요. -_-

  2.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10.08.19 13:38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퍼즐..놀이 하다가, 창이 바뀐것을 모르고 무한 클릭을 하다 자신이 쓴 글에...제가 손가락을 눌러버렸다는.
    어흑. 민망해 >_<

  3. 욕심쟁이 2010.08.22 23:09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나 정말 이 나이에 컴맹인것도 별로지만, 트위터라던가~ 티스토리 ㅋ 적응 안되는것도 별로야. 나 왜이러니. 어디다 써야할지 몰라서 여기다가 폭풍댓글짓이야.이래서 미안.ㅋㅋ 암튼!! 나 잘 있다고 글 남기러 헤메고 헤매다 들어왔어.훅훅! ㅋ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10.09.03 15:58 신고  링크  수정/삭제

      쿡. 난 그래도... 이렇게 불쑥. 찾아와 주고. 나를 위해서 노력을 해주는 그대가 너무 사랑스럽고 좋은거다. 누구는 오버한다-말할 지언정. 난 이것이 사랑이라고 생각해.

      그대가 나를.
      그리고 이런 글을 보면서 좋아 죽는 나를 보며.
      내가 그대를.

      .... 폭풍댓글.은. 하나밖에 못 봤것만!!! 어디다 또 남긴거야!
      이뻐. 보고싶어. 곧. 보러갈게.

  4. Favicon of http://maker.so BlogIcon sky@maker.so 2013.10.20 15:28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스크롤 내리지 않길 권하셨던 이유를 알겠습니다. ㅎㅎㅎ

    • Favicon of http://its3am.net BlogIcon RynnA 2013.10.21 15:53 신고  링크  수정/삭제

      하하하. 보시고 마셨군요.
      반전도 이런 반전이 없을 정도로 -

      .... 정말 목소리.가 저러면 다 사랑노래로 들릴 수 밖에 없나봐요.

  5. Mr.sim 2016.08.08 22:07 신고  링크  수정/삭제  답글

    제가 이해를 못하는거 같아서요ㅜㅜ 전체적으로 어떤내용인지 알 수 있을까요?